강남아이메디안과 이야기eyemedi story

  • Home
  • 커뮤니티
  • 강남아이메디안과이야기
  • 전체
  • 강남아이메디이야기
  • 핫이슈
  • 연예인/외국인후기
  • 리얼영상
  • 이벤트
황반변성 진단받았는데, 알고보니 다른 병?

작성자 : 이선희

작성일 : 2020-09-14 오후 5:07:08

?황반변성 진단받았는데, 알고보니 다른 병?
출처 :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9/07/2020090701561.html

양 눈을 가리고 있는 남성

젊은층이 '황반변성'을 진단받았을 때는 일반적으로 알려진 '나이관련 황반변성'이 아닐 확률이 높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김모(38)씨는 집 근처 안과를 찾았다가 '황반변성' 진단을 받았다. 황반변성은 노화로 인한 병으로 알고 있었는데 젊은 나이에 걸린 것이 의아했다. 김씨는 큰 병원에 가보라는 말에 대학병원을 찾았다가, 노인들에게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나이관련 황반변성'과는 다르다는 얘기를 들었다.


김안과병원 망막병원 김주연 전문의는 "김씨처럼 집 근처 안과에서 황반변성이 의심되는 큰 병원에 가서 확인해보라는 말을 듣고, 대학병원이나 안과전문병원을 찾는 젊은층이 늘어나고 있다"며 "엄밀히 말하면, 이런 소견들은 흔히 황반변성이라고 잘 알려진 '나이관련 황반변성'과 다르다"고 말했다. 이어 김 전문의는 "황반 또는 황반 주변에 변화 소견이 관찰되면 넓은 의미로 황반변성으로 부른다"고 말했다.


폭넓게 황반변성이라고 진단받은 질환들도 자세히 살펴보면 실제 황반에 생긴 이상에 따라 질환 명칭이 다르다. 황반변성을 진단을 받은 50세 미만의 젊은 환자들의 주요질환을 살펴보면 망막전막 혹은 중심장액성 맥락망막병증(이하 중심성망막염), 근시성 황반변성 등이 있다.


망막전막증은 망막 표면에 혈관이 없는 반투명한 조직이 생겨 황반 기능의 이상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선이 휘어 보이는 변시증이 나타난다. 안저검사, 빛간섭단층촬영 등의 검사를 통해 경과를 관찰하거나, 심할 경우 수술을 통해 치료한다.


중심성망막염은 후극부 망막 아래에 장액성 물이 차는 질환이다. 시력 저하 및 중심부가 동그랗게 가려 보이는 등의 다양한 증상이 나타난다. 급성일 경우 대부분 자연치유 되며, 국소레이저광응고술 등을 통해 치료 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근시성 황반변성은 고도근시가 있는 경우 황반에 신생혈관이 발생하면서 출혈, 부종, 시력저하 등이 생기는 질환이다. 나이관련 황반변성과 유사하게 안구 내 주사치료를 통하여 치료를 한다.


다행히 이런 안질환들은 나이관련 황반변성보다 위험성이 적지만, 정확한 진료를 받지 않으면 나이관련 황반변성과 확실히 구분하기가 힘들다. 일부는 악성 혈관들이 자라게 되어 급격히 신경을 손상시키면서 눈에 심각한 문제를 일으키는 경우도 있다. 따라서 진료를 통해 질병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1년 365일 진료!

강남아이메디안과

빠른상담

0507-1429-8897

개인정보취급방침동의